WOOREE

ORIENTAL MEDICAL CLNIC

 


* 아래의 내용은 사상체질의학에 관하여 다솜방송(채널26번)에서1999년 3월30일 화요일 오전 9시 40분, 오후2시5분, 오후9시20분 4월 4일 일요일의 오전11시부터 30분동안 에  걸쳐서 방영이 된 내용입니다.

제 5 회 사상체질과 당뇨병

* 당뇨병( 糖尿病 )이란 무엇인가 ?
 
당뇨병은 성인병중의 하나로 소변 중에 당이 나오는 것을 말하는 것이나 임상적으로는 피속의 당성분이 흡수가 안 되고 혈중에 돌아 다니는 것이다.
한의학에서는 소갈증세라고 하여 상소, 중소 하소로 나누었으며 서양의학에서는  췌장의 랑게르한스섬( Langerhans' islands)의 베타( )세포에서 만들어지는 인슐린이 부족하거나 세포조직에 작용이 되지 않아 나타나는 것을 말한다.

* 췌장과 당질과의 관계 (참고자료)
 
췌장은 길이가 약 15센치의 가느다란 기관으로 위(胃)의 배부에서 복막 밖을 횡주하는
두부, 체부, 미부로 구성되어 있다. 소화선으로는 트립신(trypsin), 디아스타제(diastase),
스테압신(steapsin)등을 함유하는 췌액을 십이지장내로 분비하며, 또 내분비선으로서
랑게르한스섬에서 인슐린(insulin)과 글루카곤(glucagon)을 내어 길항작용에 의하여
혈당량을 조절하는 것으로 생체내 에너지대사의 중요한 조절인자이다.

1) 인슐린( Insulin )이란
췌장의 랑게르한스섬의 베타( )세포에서 분비되는 호르몬으로 혈액을 타고 근육세포,
지방세포, 간세포의 수용체와 결합하여 포도당과 아미노산의 세포내 투과성을 급격히
변화시켜 글리코겐(glycogen), 지방산(fatty acid), 트리글리세라이드(tryglyceride)
그리고 단백질의 합성을 촉진한다.
따라서 고혈당일때 혈액속의 포도당을 세포속으로 운반하는 속도를 높여 혈당치를 낮추는
작용을 한다.

2) 글루카곤( Glucagon )이란
췌장의 랑게르한스섬의 알파( )세포에서 낮은 혈당수준에 반응하여 분비되는 것으로
근육세포에서 보다 간세포에서 글루코겐을 포도당으로 분해하여 간으로부터 혈중으로
나오게 하고, 지방산, 트리글리세라이드,단백질의 분해를 증진시킨다.
즉, 인슐린과는 반대의 작용을 하는 호르몬이다.

* 당뇨가 오게 되는 원인은 어떤 것이 있습니까?

한의학에서는 당뇨를 소갈이라고 하였으며 사상의학에서는 소갈의 원인을 과도한 스트레스나 신경을 씀으로써 나타나는 것이 가장 크다고 하였습니다.
그 다음으로는 현대의 식생활이 서구화되고 고 칼로리의 음식을 많이 먹다보니 몸안의 열량은 많으나 이것을 잘 활용을 못하고 몸 안에 쌓이다보니 당뇨의 증세가 나타납니다.
마지막으로는 현대 문명의 발달과 경쟁적인 사회구조로 인하여 걷는 것보다는 되도록 차를 타려고 하는 생활 습관이 운동부족을 야기하여 당뇨증세가 나타납니다.   

* 소갈( 消渴 )의 유형에 대하여 이야기 하여 주세요...

한의학에서는 당뇨병을 병의 경중에 따라서 상소, 중소, 하소라고 합니다.
  
1) 상소(上消)

몸의 상초쪽에 열이 쌓여서 입이 마르고 갈증이 심한 증세가 가장 많이 나타나며 가슴이 답답하거나 소변이 많이 마려운 증세입니다.

2) 중소(中消)

몸의 중초에 까지 열이 쌓여서 음식을 먹어도 돌아서면 바로 배가 고파서 먹고 싶은 증세가 대표적이며 그외에도 땀이 많아지고 변비가 있는 경우가 많습니다.

3) 하소(下消)

열이 점점 아래로 내려오고 하초에 까지 쌓이게 되어 나타나는 증세로 하초의 기능이 극도로 쇠약해져서 물을 마시는 것 보다 소변으로 나가는 증세가 더욱 많으며 경우에 따라서는 소변에 기름과 같은 것이 뜨는 경우도 있다.

* 당뇨병의 증상에 대하여 이야기 해주세요..

1) 다음(多飮), 다뇨(多尿)
 
혈중의 포도당의 농도가 높으면 포도당을 몸밖으로 배설하기 위하여 수분과 함께 배설해야
하기 때문에 소변의 양이 많아지며, 탈수가 되면 체내의 수분의 양이 적어지기 때문에
입에서 갈증이 생겨 물을 많이 마시게 된다.
 
2) 다식( 多食)

아무리 음식을 많이 먹어도 배가 고프고 살이 찌지 않는 것은 혈중의 포도당의 농도는
포화되어 있으나 세포내의 포도당의 부족이 나타나기 때문에 생리적으로 영양분을 요구하는
현상이다.

3) 체중감소
혈중의 포도당이 세포 내에서 이용이 안되고 몸밖으로 배설이 되면 체내에 에너지를
공급하기 위하여 몸에 저장된 글루코겐, 지방, 단백질 등이 이용되기 때문에 체중이
감소하게 된다.

4) 전신권태

혈중의 포도당은 있으나 세포내의 포도당이 부족하기 때문에 전신이 피곤하고 나른하게
된다.

5) 피부소양감

피부에 쌓인 당분이 말초신경을 자극하거나, 감염증에 대한 저항력의 저하로 인하여 피부에
나타나는 것으로 음부나 항문 부위에 많이 나타나며 그 외에도 농피증, 괴저, 옹저, 무좀,
습진 등도 많이 나타난다.

6) 치주 질환
말초 혈액순환이 나빠짐에 따라 잇몸에 염증이 잘 생기고 출혈이 있으며, 치아가 갑자기
빠지는 수도 있다.

* 당뇨병의 합병증은 어떤 것이 있습니까?

당뇨가 무서운 것은 당뇨 자체가 아니라 당뇨로 해서 합병증이 되었을 때는 그 병
이 잘 낫지않는 것으로 중풍, 고혈압, 동맥경화, 협심증, 심근경색, 안구질환, 신장
병, 뇨독증, 말초신경증, 자율신경장애, 손, 발의 병, 고혈당성 혼수, 저혈당성 혼
수등을 들 수 있다.
 
1) 당뇨병성 혼수

 인슐린 의존형의 경우는 혈중의 인슐린이 부족하여 당이 세포조직 내에서 감소되면 간에서 포도당을 계속 공급하여야 하고 결국에는 간의 당성분이 없어지게 되면 다시 호르몬의 작용에 의하여 몸 속의 지방산을 동원하여 당을 보충하게 된다.
체내의 지방이 간으로 몰려오게 되면 대사과정에서 케톤산이 증가하여 혼수가 오게 되며 심하면 생명을 잃을 수 도 있다.
처치법으로는 원인에 따라 빨리 인슐린을 투여하여야 한다.

인슐린 비의존형인 경우는 감염이나, 이뇨제, 스테로이드제, 베타차단제 등을 잘못
투여하여 심한 고혈당, 고나트륨혈당, 고요소, 질소혈당으로 탈수, 의식불명, 혼수 등을 초래한다.

3) 당뇨병성 망막증

눈은 중년이후에 노화현상이 가장 빨리 오는 곳으로 당뇨가 있게 되면 눈주위의 모세혈관에 순환이 잘 안되어 눈에 관련된 결막염, 백내장, 녹내장, 망막출혈, 망막증 등이 더욱 빨리 나타난다.

4) 당뇨병성 신증( 腎證 )

혈중에 당이 있게되면 사구체, 신동맥 등에 경화가 생겨서 사구체 기저막의 증식, 사구체
투과성의 증가, fibrin침착 증가, 신조직의 섬유화 등으로 급성신염, 만성신염, 신우신염,
신성 고혈압, 뇨독증 등이 나타난다.

5) 당뇨병성 신경증
당뇨병성 신경증에는 말초 신경증과 자율신경 장애가 있다.
사지 말초신경에 장애가 오면 사지부에 저린증상이 오거나, 은근한 통증, 심하면 격심한
통증이 오며 뇌신경에 장애가 오면 안면마비, 청신경마비 등이 온다.
자율신경에 장애가 오면 위, 대장, 소장, 심장, 혈관, 내분비선, 자궁, 방광등의 기능에
영향을 주게 된다.

6) 당뇨병의 발
신경증, 감염, 혈관 장애가 복합하여 나타나는 것으로 압력이 많이 받는 곳이나, 경한
상처에 의해 발생한다.
예방법으로는 매일 살펴보고, 맨발로 걷지 않고, 뜨거운 물을 피하고 알맞은 구두를 신고,
꼭 조이는 양말은 피하고, 발톱은 주의하여서 깍도록 한다.

7) 저혈당성 혼수
인슐린 주사, 경구 혈당강하제의 작용이 강하거나 알코올이 간의 당생성에 관련된 효소를
억제하거나 간, 췌장부위의 종양 등에 의하여 나타난다.
혈중 포도당의 농도가 공복시에 60mg/dl 이하 또는 식후 50mg/dl 이하로 감소하여
중추신경계와 적혈구에 영향을 주어 쇠약감, 손가락과 입주위의 저림, 발한, 삭맥,
심계항진, 불안, 초조, 오심, 구역 등의 증상이 나타난다.
처치법은 혈당 검사를 하여 저혈당임을 확인한 후 설탕, 사탕, 포도당 등을 바로 공급해
주어야 한다.

8) 심,혈관 질환
혈당이용이 제대로 안되면 지방의 동원이 많아져 혈중의 지방이 증가되어 혈관에 침착하게
된다. 따라서 혈관의 내막이 상하고 혈소판이 붙어서 동맥경화가 된다.
특히 심장의 관상동맥에서 동맥경화 현상이 오면 관상동맥이 굳어져 탄력이 없어지고 혈관
내강이 좁아져 혈액의 유통이 곤란해져서 가슴이 두근거리고 숨이 찬 관상동맥 경화증이
나타나고, 심하면 격심한 통증이 있는 협심증, 심근경색증으로 진행된다.

6. 당뇨병의 진단

건강한 사람은 식후 30 - 60분 사이에 혈중 포도당의 농도는 최고에 달해 130mg/dl이고,
2시간 - 2시간 30분이 되면 70 - 90 mg/dl 이 유지된다.
혈중에 160 - 180 mg/dl 이상의 포도당농도가 유지되면 소변중에 당이 검출된다.

당뇨병이라고 진단하는 것은 공복시의 혈당이 140mg/dl이거나 식후 2시간의 혈당이
200mg/dl 이상 일 때이다.

소변검사는 스틱을 이용하여 간단히 측정할 수 있는 장점이 있으나 혈당치의 신속한 변화를
반영하지는 않는다. 당뇨병 환자이면서 소변에 당이 없는 경우도 있고 당뇨병이 아닌데도
소변에 당이 나오는 경우도 있기 때문에 소변검사로 당뇨병을 확진하기는 어렵다.

* 당뇨병의 치료법은 어떤 것이 있습니까?

사상의학에서는 당뇨가 오게 되는 원인 중에 가장 중요한 것은 과도한 스트레스가 원인이 되므로 각각의 체질에 따라 마음을 안정시키는 것이 중요합니다.
다음으로는 식이요법을 정확히 하여 자신에 맞는 열량의 칼로리를 복용하며 필요한 칼로리만 복용을 하며, 특히 자연식 위주의 식사를 하는 것이 필요하다.
마지막으로는 무엇보다도 지속적인 운동을 통하여 몸의 순환을 높여주고 몸의 근육을 움직임으로써 세포조직 내에서 포도당이 활용을 할 수 있게 하여야 한다.

1) 식이요법( 食餌療法 )

혈당의 수치가 당뇨병에 가까이 있거나 가벼운 당뇨병인 경우에 가장 먼저 하는 방법이다.
만일 식이요법만으로 조절이 안될 때에는 약물, 한약, 약침, 인슐린 요법 등을 병행하여야
한다.

2) 양약요법( 洋藥療法 )

양방의 당뇨약은 다른 식이요법, 운동요법, 또는 한약을 복용하면서 같이 병행을 하다가 혈당의 수치가 감소가 되면 점점 약을 줄여 나가다가 끊고 운동과 식이요법을 하면 된다.

3) 인슐린주사요법
인슐린을 쓰는 경우는 당뇨약을 써서 조절이 안되는 경우에 쓰며 식이요법, 운동요법, 또는 한약을 복용하면서 같이 병행을 하다가 혈당의 수치가 감소가 되면 다음은 당뇨약을 복용하다가 다시 혈당치가 감소하면 당뇨약을 복용한다.
 
4) 한약요법( 韓藥療法 )

한약요법은 체질에 따라서 당뇨가 오게된 원인을 제가하여 치료를 하여 주며 처음에는 당뇨약, 인술린 주사등을 병행하다가 점점 감소한다. 물론 식이요법과 운동요법은 같이 병행을 하여야 한다.

5) 운동요법( 運動療法 )

운동량이 부족하게 되면 근육이나 지방 조직같은 말초 조직에서 포도당 이용률이 낮아지며
당질이 지방으로 피하에 축적되어 비만을 초래하고, 이 비만증은 당뇨를 유발시킨다.

* 당뇨와 비만과의 관계
혈중의 포도당이 세포내로 들어가야 에너지를 만들기 위해서는 인슐린과 세포막의 인슐린
리셉터(receptor)가 필요하다. 그러므로 인슐린이 아무리 많아도 리셉터가 없으면
인슐린이 당을 운반치 못하여, 체내에는 당이 많으나 세포내에서는 당이 부족한 상태가
된다.
비만의 경우 상대적인 인슐린 수의 부족으로 인하여 혈중 당의 성분이 많게 되어 당뇨병을
유발한다. 즉 일반 사람에 비하여 절대적인 인슐린의 수는 많으나 상대적으로 세포수가
많아 당뇨가 발생하게 된다.
연구에 의하면 지방의 축적을 줄이게 되면 인슐린 수용체의 수가 늘어난다는 것이 증명되고
있다.

* 중풍과의 관계

당뇨병이 오래되면 고혈압, 동맥경화, 심장질환에 영향을 주게되어 신체 내에서 가장
중요한 뇌혈관에 작용을 하게된다.
따라서 신경을 많이 쓰거나 과로하거나 충격을 받거나 하면 가장 노후된 뇌혈관에 자극을
주어 뇌혈관이 막히거나 터져서 졸중풍의 증상으로 번져 어둔( 語鈍 ), 반신불수( 半身不遂
), 의식불명, 항강(項强), 두통( 頭痛)등의 증상이 나타난다.
중풍의 회복기에 있어서도 당뇨병이 있게되면 없는 환자에 비하여 2 -3 배의 치료기간이
소요된다.

* 스트레스와의 관계

스트레스가 가해지면 처음에는 교감신경이 긴장하며, 부신수질 호르몬인 아드레날린이
분비되고, 이어서 뇌하수체로부터 ACTH라는 향부신피질 호르몬이 분비되어 부신수질의
호르몬 생산 분비가 증가하게 된다. 이러한 것이 오래되면 내분비기능의 균형이 깨져 여러
가지 질병이 생긴다.

* 술과 당뇨와의 관계

알코올의 독성 자체보다도 칼로리가 많아지면 인슐린의 작용을 떨어 뜨리므로 칼로리가
문제된다.

< 사 상 체 질 과 당 뇨 병 >

사상의학에서는 각 체질의 특성에 따라 다르게 영향을 받고 서로 다르게 치료해야
하므로 여기에 대하여 알아보고자 한다.
 
< 소음인 >

다른 체질에 비하여 당뇨가 올 수 있는 확률은 적으나 비위의 기능이 약하여 작용
을 잘못하거나 신경을 예민하게 써서 기능이 잘 안되어 나타나는 경우에 인슐린의
분비가 원활히 되지 못하여 당뇨가 올 수 있다.
따라서 가장 중요한 것은 마음을 편안히 하고 스트레스가 없어야 한다.
음식을 정량, 정시에 정해진 칼로리 만큼 먹고 되도록이면 따뜻한 음식을 먹으며 운동을 꾸준히 하는것이 좋다.

당뇨식으로는 현미, 찹쌀현미, 조, 콩을 섞어서 먹는 것이 좋다.

 
< 소양인 >

다른 체질에 비하여 당뇨의 증세가 상대적으로 많으며 상소, 중소, 하소의 구별에
따라서 나눌 수 있다. 병의 전이되는 과정도 상소, 중소, 하소의 순서에 따라 병의
진행 과정을 나타나는 것으로 평소에 화가 많은데 신경을 쓰거나 화를 내거나 긴장
하거나 하여 화가 상초에 있게되면 입이 마르며 물을 많이 먹고, 중초까지 내려오면
음식을 먹어도 배가 계속 고프며, 하초까지 내려오면 선천의 장기인 신장에 영향을
주어 소변에 기름이 뜨는 증세가 나오며 매우 심한 상태라고 볼 수 있다.
따라서 긴장을 하거나 화를 많이 내거나 과식을 하여 화가 발생하지 않게하며
육류등의 괄로리의 음식을 피하고 신선한 과일을 많이 먹고는 것이 중요하다,
그리고  운동을 꾸준히 하며 정해진 칼로리만큼 먹고 시원한 음식을 먹는 것이
좋다.
 당뇨식으로는 현미, 보리, 팥, 녹두를 섞어서 먹는 것이 좋다.
 
< 태음인 >

태음인 당뇨는 소양인 당뇨와는 다르게 과음, 과식을 하고 운동량이 부족하며 몸안
에 열량이 계속 누적을 하게 되면 간에 열이 쌓이게 되어 당뇨가 생기게 된다.
즉 소양인의 소갈 증세와 비슷하고 당뇨병이 나오지만 원인에 있어서는 간의 조열로 인하여 나타나므로 간의 열을 풀어주는 것이 중요하다.
따라 서 소식을 하고 운동을 꾸준히 하여 비만이 오지 않게하며 정해진 칼로리를 정확히
지켜 식사를 하며 긴장을 하거나 고 칼로리의 음식을 먹지 않도록 하여야 한다.
당뇨식으로는 현미, 율무, 검정콩을 섞어 먹는것이 좋다.

평소에 먹을 수 잇는 차로는 해당화근, 설록차, 칡차, 영지버섯 등이 간의 열을 풀어준다.

< 태양인 >

태양인은 기운이 항상 상기되는 특성이 있고 소양인보다 화가 많이 올라가므로 당뇨증세가 올 수 있다.
따라서 항상 마음을 안정시키고 차분하게 하며 담백한 음식과 해물류나 채소류가 좋으며 감정을 억제하고 마음을 차분히 하는 것이 좋다.
 좋은 차로는 모과차, 오가피차, 감잎차 등이 있다.

 

요약

소갈증(消渴證)이란

상소(上消)  상초(上焦)의 열
흉중번조(胸中煩燥), 설적(舌赤), 순홍(脣紅) 구갈(口渴), 소변(小便)삭소(數少)

중소(中消)  중초(中焦)의 열
소곡선기(消穀善飢), 음식배상(飮食倍常), 불생기육(不生肌肉) 소변삭첨(小便數甛)

하소(下消)  하초(下焦)의 열
퇴슬고세(腿膝枯細), 골절산동(骨節 疼), 음수불다(飮水不多), 소변다고(小便多膏)

강중(强中)  진기기진(眞氣旣盡)
오석과도(五石過度), 석세독유(石勢獨留), 양도흥강(陽道興强), 불교정설(不交精泄)
        
소양인의 소갈증

상소(上消) 위국청양상승(胃局淸陽上升) 불쾌족(不快足) 두면사지(頭面四肢)
중소(中消) 대장국청양상승(大腸局淸陽上升) 불쾌족(不快足) 위국(胃局)
하소(下消) 청양(淸陽) 불쾌족(不快足) 대장국(大腸局)

평심정사(平心靜思) 양기상승경청(陽氣上升輕淸) 충족(充足) 두면사지(頭面四肢)-
 =>원기(元氣) 청양(淸陽)
노심초사(勞心焦思) 양기하함중탁(陽氣下陷重濁) 울열(鬱熱) 두면사지(頭面四肢)-
=> 화기(火氣) 모양(耗陽)

 당뇨병에 좋은 음식과 차

소음인: 따뜻한 음식, 토마토, 명태, 도미. 조기,
        시금치, 양배추, 미나리, 파, 마늘, 생강
       생강차, 유자차, 당귀차, 천궁차, 인삼차, 황기차,
       현미맵쌀, 현미찹살, 조, 노란콩,   
소양인: 시원한 음식, 수박, 참외, 오이, 배추, 상치. 가지  
       굴, 해삼, 멍게, 전복, 새우, 게, 가자미, 복어, 잉어, 가물치,  
       과즙, 녹즙, 생수, 천화분차, 알로애차, 구기자차, 산수유차
       현미맵쌀, 보리, 팥, 녹두   
태음인: 소식, 배, 매실, 살구, 자두, 잣, 호두,
       무, 도라지, 당근, 더덕, 연근, 마, 버섯,
       대구, 우렁이, 미역, 김, 다시마, 해조류,
       해당화근차, 맥문동차, 녹차, 칡차, 율무차,
       현미맵쌀, 율무, 검은콩      
태양인 : 담백한 음식, 머루, 다래, 앵두,
       새우, 굴, 전복, 소라,  게, 해삼, 붕어, 나물류,
       모과차, 솔잎차, 오가피차,     
         현미맵쌀, 메밀, 냉면     

 

 


ⓒ 1998  WOOREE Computing, Designed by O.M.D. Ph.D. Su Beom Kim,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