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름철 체력을 도와주는 보신탕 


                                  

  여름철이 되면 인기 있는 음식중의 하나가 보신탕일 것이다. a_dog_white_sit.gif한국에서는 오래 전부터 즐겨먹던 음식으로 여름철에 특히 더위를 이기고 무더위에 지친 몸을 회복시켜주기 위하여 먹는 계절음식이 되었으며 춘궁기에는 개고기를 구황식품으로 이용하기도 하였다. 또한 개고기는 다른 고기보다 우리 몸에 흡수가 잘 되어 수술 후의 체력을 회복하는데 선호하는 음식이며 북한과 연변에서도 단고기라고 하여 많이 복용을 하고 있다.

그러나 국제화 사회가 되다 보니 개를 애완용으로 기르는 나라에서 개를 먹는다는 것에 대하여 혐오감을 갖는 현실이며 종교적으로도 먹지 않는 사람이 많은 음식이기도 하다. 어쨌든 여름철에 탈진되기 쉬운 건강을 회복시켜주는데 좋은 음식중의 하나가 보신탕이다.  



a_dog_white_sit.gif 

 개고기는 성질이 더우며 달고 짠 맛이 나는 음식으로 고기가 부드럽고 소화흡수가 잘 되어 위장의 기능을 도와주고 오장의 기능을 편안하게 하며 남성의 양기를 북돋우며 허리와 무릎을 튼튼하게 하고 골수를 충만하게 하는 효과가 있다. 특히 따뜻한 성질이 있어서 몸이 차거나 소화기능이 약하거나 수술 후 체력이 극도로 떨어진 경우에 매우 효과가 좋으며 여름철에 땀이 나며 탈진이 된 경우에 먹으면 좋고 소음인에게 특히 좋다.


그러나 몸에 화와 열이 많거나 비만하거나 고혈압, 당뇨, 동맥경화 등의 성인병이 있거나 얼굴이 붉은 사람이 먹으면 열이 더 많이 생기거나 변에서 냄새가 독하게 나는 경우가 생기므로 피하는 것이 좋다. 



< 요리법 >


준비물: 개고기 600g, 들깻잎 200g, 미나리 100g, 들깨, 된장, 생강, 후추, 부추, 고춧가루, 산초가루 등의 양념



1. 개의 고기를 된장과 생강을 넣고 삶은 다음 고기를 건지고 국물은 따로 둔다.

2. 들깻잎, 미나리를 깨끗이 씻어 썬다.

3. 고기는 찢어 여러 양념을 넣어 무쳐 버무린다.

4. 국물에 깻잎, 들깨, 양념된 고기를 넣고 끓인 후 식성에 맞게 양념을 추가하여 먹는다.